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아산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공무원 근무지는 스크린골프 연습장
기사입력  2021/04/15 [17:21]   김동관 기자

     아산시청 전경

 

충남 아산시청 공무원이 스크린골프를 치고 오히려 초과근무 실적을 등록하거나, 허위로 출장을 다니다 감찰에 적발됐다.

15일 아산시 감사위원회 등에 따르면, 아산시청 도시계획과 팀장 J씨와 사회적경제과 팀장 H씨는 행정안전부의 연말연시 특별감찰에서 초과근무 상습 허위등록 등으로 중징계 처벌 통보를 받았다.

J씨와 H씨는 지난 1월 중 10여회에 걸쳐 스크린골프나 취미생활 등 개인용무를 본 뒤, 밤 9시이후 사무실에 복귀해 초과근무 실적을 허위로 등록한 것으로 드러났다.

J씨와 H씨는 또 같은 기간 출장을 신청한 뒤 업무가 아닌 사적 용무를 본 사례도 6회나 적발되는 등 상습적으로 복무규정을 위반해 왔다. 

시는 행안부의 통보에 따라 J씨와 H씨 대한 중징계(정직~파면)를 충남도 인사위원회에 요청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규정상 행안부의 통보 이후 1개월 안에 도 인사위원회에 요청하고, 도 인사위는 1개월 이내에 회의를 열도록 돼 있다”며 “조만간 도에 징계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김동관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19 확진자 천안시 6명(#11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