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치/행정 > 행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부예산 확보’ 보폭 넓힌다
- 남궁영 권한대행 6일 기재부 방문, 충남 현안 관심·지원 요청 -
기사입력  2018/04/06 [11:22]   김동관 기자

 

▲    충남도청사


충남도가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보폭을 넓혀가고 있다.

 

일찌감치 국비 확보 비상 대응 체계 가동을 선언하고, 지난달 지역 국회의원 초청 설명회를 가진데 이어, 이번엔 기획재정부로 발걸음을 옮겼다.

 

남궁영 도지사 권한대행은 6일 기획재정부 예산실을 방문, 내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활동을 펼쳤다.

 

남궁영 권한대행은 예산총괄과와 국토교통예산과, 고용환경예산과 등 기재부 예산실 모든 실·과를 찾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누며 충남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남궁영 권한대행은 특히 도지사 궐위로 어려움이 크다며 내년 충남 주요 현안 사업에 대해 정부예산을 적극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도는 내년 국비 확보 목표액을 올해 확보액보다 4896억 원 많은 63000억 원으로 잡고 있다.

 

주요 현안 사업은 당진아산 고속도로 건설 평택당진항 진입도로(신평내항 간) 개설 대산임해산업단지 해수담수화 사업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 사업(예타 통과) KTX 훈련소역 건립 서산비행장 민항유치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사업 등이다.

 

/ 김동관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