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세종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동차 주행거리 줄이면 돈으로 돌아옵니다”
- 26일부터 자동차 탄소포인트제 참여차량 145대 선착순 모집 -
기사입력  2021/02/26 [10:22]   이선희 기자

    세종시청 전경


세종특별자치시
(시장 이춘희)가 자동차 주행거리 단축 실적을 평가해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2021년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도를 운영하기로 하고 26일부터 참여 차량 145대를 선착순 모집한다.

 

자동차 탄소포인트 제도는 가정·상가 등을 대상으로 시행 중인 탄소포인트제를 자동차 분야로 확대해 온실가스 감축과 친환경 운전 문화를 확산하고자 지난해부터 시행됐다.

 

모집 대상은 세종시 등록된 비사업용 승용·승합차(12인승 이하), 휘발유·경유·LPG 차량 등 145대로, 참여 희망자는 오는 331일까지 자동차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car.cpoint.or.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주행거리 감축 실적은 참여시점과 종료 시점에 차량 번호판과 계기판 사진을 홈페이지에 등록하면 자동으로 산정된다.

 

주소지 기준 가구당 차량 1대를 소유주 이름으로만 신청해야 하며, 모집 기간에 촬영한 계기판 사진으로만 참여할 수 있다.

 

시는 감축 실적에 따라 최대 10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총 84대가 참여했으며, 이 중 주행거리를 감축한 45대에 364만 원이 지급됐다.

 

 

윤봉희 환경정책과장은 이번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도는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전국적으로 동시에 실시된다친환경 운전문화 확산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이선희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