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북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 전자 지문등록 스캐너 확대 도입
- 지역 내 모든 읍‧면‧동 민원실에 설치 완료 -
기사입력  2021/02/25 [11:43]   김동관 기자

     전자 지문등록 스캐너 활용 모습

 

청주시가 코로나19 감염을 차단하고 주민 편의를 높이기 위해 전자 지문등록 스캐너를 21곳에 확대 도입했다.

 

이번 추가 설치로 청주시의 모든 읍동 민원실(45: 43개 읍, 오창산단, 오송산단 포함)에서 전자지문등록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

 

주민등록법에 따라 만 17세에 첫 발급되는 주민등록증을 제작하기 위해서는 십지지문 모두를 채취해야 한다.

 

십지지문 잉크 채취 방식은 대상자의 열 손가락에 흑색 유성잉크를 발라 발급 신청서에 지문을 채취하는 방식으로 손에 묻은 잉크를 세척해야 하는 번거로움과 신체접촉의 불편함이 있고, 또한 채취 자료를 사람을 통해 경찰서로 직접 이송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하지만 지문 스캐너를 사용한 전자적 등록 방식은 대상자의 지문 부분을 스캐너에 올려놓으면 지문이미지가 주민등록 시스템에 자동으로 입력되는 방식으로, 선명한 지문을 채취해 발급신청서를 실시간으로 경찰청에 전송할 수 있게 돼 행정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지역 내 모든 행정복지센터에 전자 지문등록 스캐너를 도입해 코로나19 감염 위험으로부터 안전하고, 주민 편의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지역 내 만 17세 주민등록증 발급 대상자는 8458명이며, 지난해에는 8909명이 주민등록증을 발급받았다.

 

 

/ 김동관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